TOP
Image Alt

시어터플러스

at the heart of cinema_HAMILTON

at the heart of cinema

지난 6 13일 코엑스 스타필드에 위치한 메가박스에서는 영화의 해를 기념하기 위한 영화계의 심장부에서’ 행사가 열렸다



이번 행사에서는 해밀턴 시계가 <상하이익스프레스(Shanghai Express)>를 통해 최초로 영화에 등장했던 1932년부터영화<인터스텔라(2014)>, <마션(2015)>, <어벤져스(2017)>등 주요 헐리우드 영화에 등장한 해밀턴의 시계들을 볼 수 있는 전시와 함께 2019년 신제품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까지 마련됐다특히 최근 개봉한 영화<맨인블랙:인터내셔널(2019)>과의 파트너십을 기념해영화 시사회까지 즐길 수 있었다영화 시계 브랜드 주최의 행사인 만큼배우 남궁민엄지원이청아김지석 등 유명 배우들도 직접 행사에 참석해 자리를 빛내주었다.

해밀턴은 지금까지 5백여 편이 넘는 주요 영화에 출연하여 등장인물의 활약을 돕고 이야기를 이끌어가는 역할을 수행했다많은 관객에게 오랫동안 기억되고 또 회자되는 캐릭터와 함께 등장하며 영화 역사에 자취를 남긴 해밀턴의 활약은 특히 맨인블랙시리즈에서 빛을 발한다.

해밀턴의 아이코닉한 시계 벤츄라(Ventura)’는 1997년 맨인블랙시리즈 첫 개봉부터 블랙수트와 함께 맨인블랙의 모든 시리즈에 모습을 드러내며 시리즈를 이끌어가는 중요한 상징이 되었다이번 <맨인블랙:인터내셔널(2019)>에서는 처음으로 등장하는 요원 M(테사톰슨분)이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와 블랙 다이얼블랙 가죽 스트랩으로 완성된 대담한 오리지널 벤츄라를 착용한다요원 H(크리스햄스워스분)는 원하는 바는 반드시 달성하는 강한 고집을 지닌 독단적인 인물로, H-10 오토매틱 무브먼트컷 아웃 다이얼 및 브라운 가죽 스트랩 버전의 벤츄라 오토매틱을 착용한다.

지금까지 해밀턴은 전설적인 감독 스탠리큐브릭의걸작영화<스페이스오디세이(2001: A Space Odyssey)>에 사용된 맞춤형 시계와 탁상 시계를 제작하는 등 영화계 거장들과 협력해왔고, 1961년 영화 <블루하와이(Blue Hawaii)>에서 엘비스 프레슬리가 벤츄라를 착용하고 등장하며 대중들에게 처음으로 많은 관심을 얻기 시작했다앞으로도 해밀턴은 영화계와 긴밀하게 협력하며 영화시계 브랜드로서의 정체성과 열정을 지속할 계획이다.



 *기사의 저작권은 ‘시어터플러스’가 소유하고 있으며 출처를 밝히지 않거나 무단 편집 및 재배포 하실 수 없습니다. 해당 기사 스크랩 시, 반드시 출처(theatreplus.co.kr)를 기재하시기 바랍니다. 
이를 어기는 경우에는 민·형사상 법적책임을 질 수 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