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P

순간을 노래하는 한 남자_뮤지컬 <리틀잭>

순간을 노래하는 한 남자

오글거리는 대사가 신선하게 느껴지고, 뻔한 듯한 스토리가 감동적으로 다가오는 이유. 뮤지컬 <리틀잭>만이 지닌 감성을 경험해 보자.
뮤지컬-리틀잭1

2016년 초연 이후 여름’ 하면 떠오르는 작품으로 관객들의 큰 사랑을 받은 뮤지컬 <리틀잭>이 오는 올 여름 다시 공연된다뮤지컬 <리틀잭> 1967년 영국의 한 밴드인 리틀잭의 보컬 잭 피셔가 그의 전부가 되어버린 첫 사랑 줄리 해리슨에 대한 기억을 노래하는 작품으로한국문학사에서 가장 아름다운 소설 중 하나로 기억 되는 황순원의 <소나기>를 모티브로 한 작품이다.

특히 이 작품은 문학적 소재를 기반으로 한 스토리뿐만 아니라 계속해서 귀에 맴도는 매력적인 넘버가 큰 인기를 끌며 주목 받았으며무대 위에 4인조 밴드가 함께 호흡하며 출연 배우뿐만 밴드 멤버들까지도 관객들에게 큰 관심을 받으며 인기를 끌었다또한 지난 공연에서 리틀잭 시크릿 콘서트’, ‘리틀잭 밴드 미니 팬미팅’, ‘심야 공연’ 등 이색적인 이벤트를 선보이며 관객들에게 큰 여운을 남기며 사랑 받기도 했다
자신의 콘서트에서 첫사랑 줄리 해리슨에 대해 노래하는 남자 잭 피셔 역에는 뮤지컬 <시데레우스><브로드웨이 42번가><배니싱등에서 활약하며 유쾌하고 재치 있는 캐릭터로 초연부터 사랑 받아온 정민이 다시 돌아오며 최근 뮤지컬 <미아 파밀리아><더 픽션><최후진술>등에서 실력을 인정 받으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박규원이 새롭게 합류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.

뮤지컬-리틀잭2

뮤지컬 <더 픽션><달과 6펜스><파가니니등을 통해 다양한 캐릭터로 사랑 받고 있으며 지난 공연에서 자신만의 캐릭터로 호평 받아온 유승현도 다시 돌아오며 눈길을 끌고 있으며 뮤지컬 <더 픽션><파가니니><1446> 등을 통해 가창력과 연기력을 인정 받은 황민수도 새롭게 합류할 것으로 알려지며 더욱 다채로운 공연이 될 전망이다.

잭 피셔의 잊을 수 없는 첫사랑인 줄리 해리슨 역에는 뮤지컬 <잭 더 리퍼><아이언 마스크><빨래등에서 주목 받으며 최근 KBS2 주말드라마 <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>에 출연 중인 김여진과 뮤지컬 <뜨거운 여름><뱀파이어 아더>, 연극 <나미야 잡화점의 기적등 다양한 작품에서 사랑 받은 실력파 홍지희서울예술단 단원으로 최근 뮤지컬 <나빌레라>에서 매력적인 모습을 선보인 이혜수가 새롭게 캐스팅 되어 함께할 예정이다.
 

Attention, Please! 
뮤지컬 <리틀잭>
기간 2019년 7월 13일-9월 8일
장소 대학로 TOM(티오엠) 씨어터 2관
문의 02-588-7708

*기사의 저작권은 ‘시어터플러스’가 소유하고 있으며 출처를 밝히지 않거나 무단 편집 및 재배포 하실 수 없습니다. 해당 기사 스크랩 시, 반드시 출처(theatreplus.co.kr)를 기재하시기 바랍니다.
이를 어기는 경우에는 민·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.